와이드스포츠
HOME NEWS NEWS
골프존, 美 골프스미스와 미국시장 진출 협력
조현호 골프전문기자 | 승인 2012.01.27 12:22
   
▲ 골프존 김영찬 대표(우)와 골프스미스 마틴 하나카 회장(좌)
골프존(대표 김영찬, 김원일)이 지난 25일(미국 현지시간) 2012 PGA쇼가 개최되는 올랜도에서 미국 최대 골프 유통사인 '골프스미스'와 사업제휴를 맺고 미국시장 진출 협력과 국내 골프유통사업 본격화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골프존 김영찬 대표이사는 골프스미스 마틴 하나카 회장은 한국에 세계적인 골프유통채널을 구축하는 한편, 골프존의 미국시장 진출을 위해 양사가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번 공동성명은 지난해 8월 골프전문백화점 ‘골프팩토리’ 오픈과 함께 골프스미스와의 MOU 체결 이후 협의해온 것으로, 골프존은 골프스미스와 독점 계약을 통해 국내 유통 파트너십을 구축함과 동시에 매장운영 및 개발 관련 선진 노하우와 높은 구매력을 연계한 서비스를 지원받게 됐다.

골프스미스는 44년간 운영해 온 선진 운영 노하우를 전수하고, 향후 개설되는 골프팩토리 매장에 대한 인력 지원과 함께 최신 골프피팅 교육을 통해 골프팩토리가 아시아 피팅 라이센스 기관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골프스미스 현지 매장을 포함한 미국시장에 골프존 스크린골프를 소개하고, 인도어 골프라운지 사업화를 위해 적극 지원한다.

마틴 회장은 " 한국 골프시장과 고객에 대한 골프존의 이해도와 골프스미스의 유통 노하우가 결합하여 북미로의 골프 시뮬레이터 사업 확대와 함께 강력하고 독자적인 글로벌 비즈니스를 창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영찬 대표이사는 "이번 사업제휴를 통해 한국에 세계적인 골프유통채널이 구축되어 국내에 선진 골프유통문화를 보급하게 될 것”이라며 “더불어 골프스미스의 조력에 힘입어 미국시장에 새로운 골프문화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현호 골프전문기자  hhzo@golfpost.co.kr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호 골프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