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뉴스 NEWS
PGA투어 RBC 헤리티지서 코로나19 확진자 나와
임성윤 기자 | 승인 2020.06.20 11:03

[와이드스포츠 임성윤 기자]미국프로골프(PGA)투어 대회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PGA투어는 20일(한국시간) “닉 워트니가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와 RBC 헤리티지 2라운드를 앞두고 기권했다”며 “의료전문가들과 협의해 대응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워트니는 RBC 헤리티지 대회장에 도착 후 받은 첫 코로나19 검사에서는 음성반응이 나왔다. 2라운드를 앞두고 몸 상태가 나빠 병원 진료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워트니는 지난주 막을 내린 찰스 슈워브 챌린지에서 컷 탈락하고 PGA투어가 제공한 항공편이 아닌 개인적으로 RBC 헤리티지 대회장으로 이동했다.

PGA투어는 지난 3월 코로나19 확산으로 시즌을 중단했다가 90일 만인 지난주 찰스 슈와브 챌린지를 통해 재개했다. 

임성윤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