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TV 슈퍼슬로모션스윙
[슬로모션&골프스윙]원조 ‘장타왕’ 이정민의 드라이버부터 아이언 샷까지
윤영덕 기자 | 승인 2020.02.20 06:16

[와이드스포츠 윤영덕 기자]이정민(28)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의 원조 ‘장타자’다.

2010년 두산매치플레이 챔피언십을 시작으로 2016년 월드레이디스 챔피언십까지 개인통산 8승을 거둔 ‘베터랑’이기도 하다.

골프팬들은 이정민을 장타자로만 알고 있지만 장타보다 아이언 샷을 더 잘 친다. 여자선수들의 특성상 매우 단단하고 빠른 그린에서 공을 세우는 일은 어렵다.

하지만 이정민은 남자선수들처럼 공을 정확히 세울 수 있는 능력의 소유자다. 2016년 이후 어깨와 목 부상이 겹치면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지만 부상을 털고 재도약을 모색하고 있다.

이번 시간엔 이정민의 드라이버부터 아이언 샷까지 한꺼번에 감상해 보자.

윤영덕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