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NEWS NEWS
아시아 최대규모 게임 테마파크 전시회, 코엑스서 열린다
와이드스포츠 | 승인 2009.06.09 13:07

 

아시아 최대의 테마파크 전시회인 아시안 IAAPA전시회가 오는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다.

시뮬라인과 한국어뮤즈먼트산업협회 등 국내 9개사 등 25개국 150여개 업체가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는 1995년부터 매년 열려온 수십억달러 규모의 레저와 어트랙션(놀이기구) 산업 전문전시회다. 매년 미국에서 열리는 E3가 게임 소프트웨어와 PC관련게임기기 등에 국한된 엔터테인먼트 전시회라면 IAAPA전시회는 게임 등 소프트웨어, 게임기기 같은 하드웨어, 테마파크의 컨셉트와 시설 등을 테마파크로 엮은 토털 엔터테인먼트 전시회라고 할 수 있다.

아시안 IAAPA는 미국에 본부를 둔 세계테마파크협회(International Association of Amusement Park and Attractions•IAAPA)가 주관하는 아시아지역 전시회다. 세계테마파크협회(IAAPA)는 전세계 90여개국 4000여 회원사로 구성된 90년 역사의 비영리기관이다. 산하에 테마파크, 워터파크, FEC(Family Entertainment Cent•실내형 대형 게임센터), 아케이드 게임센터, 박물관, 전시관 등 다양한 전문 회원사들로 구성됐다. 미국 IAAPA 전시회는 매년 11월 미국 올란도를 중심으로 열리는 데(2009년은 라스베가스), 코엑스의 약 4~5배 규모의 전시장에 소위 바이킹, 미니 자이로드롭 등 다양한 어트랙션이 실제로 설치돼 업계 종사자뿐만 아니라 어린이와 학부모 등에도 각광받고 있는 행사다.

한국에서는 처음 열리는 전시회로, 아시아 지역에서는 한국의 테마파크나 놀이기기 관련 산업의 잠재력을 인정한 결과다. 실제로 해양테마파크 부산 아쿠아리움은 이번 전시회에서 아시아 최고의 관광자원을 선정하는 “2009 아시아 어트랙선 어워드(Asian Attractions Award 2009)’의 후보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번 전시회는 특히 국내 벤처기업에 참가 업체 중 최대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해 눈길을 끈다. 대전 대덕밸리에 자리잡은 첨단 시뮬레이터 개발•제작업체인 시뮬라인은 한국군에 탱크 조종 및 포술 훈련용 첨단 모션 시뮬레이터 제작기술을 응용한 어트랙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2인승 슈퍼보트 레이싱 게임 ‘아쿠아 레이스’, 세계 특허상품인 6인승 어트랙션 ‘자이언트 라이더’, 4인승 특수효과 입체 모션 영상관인 ‘엑스라이더’ 등을 통해 PC와 키보드 만으로 즐겼던 게임을 사람이 직접 타고 체험할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시뮬라인 차근식 사장은 “군사용 첨단 제어기술을 이용한 직접 조종형 모션 시뮬레이터 분야에서는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자신한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온라인게임에 편중된 국내 게임시장에서 온 몸으로 직접 즐길 수 있는 어트랙션 게임의 가능성을 제시하고, 세계 시장 진출의 발판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일반인에게 생소한 시뮬레이터 개발업체인 시뮬라인은 다음커뮤니케이션, 안철수연구소 등 1세대 벤처기업들이 막 태동하기 시작했던 1996년 4월 대전 KAIST내 벤쳐지원센터에서 항공우주공학 박사인 김의석 대표와 몇 명의 연구원으로 출발했다. 그 동안 전량 해외 수입에 의존했던 모션 시뮬레이터 분야에서 우리 기술로 세계 최고의 제품을 만들어보자는 취지에서다.

시뮬라인은 ‘모션 시뮬레이터’라는 개념조차 생소한 한국시장에서 97년 모션 플랫폼을 개발 특허를 받고 이듬 해인 98년 12월에는 2인승 봅슬레이 체감 시뮬레이터를 개발해 중국으로 수출했다. 모션 시뮬레이터 첫 수출은 그 해 10월 한국산업기술대전 통상산업부 장관상으로 돌아왔다.

99년에는 한국군용 탱크훈련 모션시뮬레이터를 개발해 군사용으로 납품을 하기도 했다. 이후 모션시뮬레이터를 거꾸로 매달아 운동체감을 극대화한 레이싱 게임 시뮬레이터와 3D 영상에 물, 바람 같은 특수 효과가 어우러지는 4D 모션라이드극장 등 시뮬레이터 응용 기기를 잇달아 내놓았다.

특히 시뮬라인은 한국 최대 규모인 80석 규모의 모션라이드 극장을 거제 조선테마 전시관에 설치했고, 2008년에는 120석 규모의 대형 모션라이드 극장을 스페인 사라고사 엑스포에 납품하기도 했다.

98년 첫 수출을 시작으로 10여년 사이에 연구용 및 훈련용 모션 운동판, 극장식 시뮬레이터, 엔터테인먼트 시뮬레이터 등 수십 종의 다양한 제품을 개발•상품화하며 모션 시뮬레이터 응용분야의 강자로 부상한 것이다.

시뮬라인의 강점은 무엇보다 첨단 제어기술을 바탕으로 한 직접 조종형 모션 시뮬레이터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기술력을 갖췄다는 점이다. 이를 인정한 세계 최고의 게임제작사이고 품질 기준이 까다롭기로 소문난 일본 세가에 2003년부터 수출을 하기 시작했고, 2005년에는 직접 투자까지 받았으며 현재까지 세가의 다양한 체감형 게임기기 개발•생산을 의뢰받고 있다.

시뮬라인은 그동안 국내 게임 시장이 온라인게임 위주로 육성되는 상황에서 독자적으로 세계 시장의 벽을 두드려왔다. 차근식 사장은 “보통 게임하면 사람들이 PC방이나 온라인게임을 떠올리는 데 사실 규모로 따지면 아케이드 게임장이나 어트랙션(놀이기구) 분야의 규모도 상당하다”며 “그런데 국내에서 아케이드 게임이나 어트랙션 하면 ‘바다이야기’ 등 부정적인 이미지를 떠올리고 불법복제 상품도 많아 상대적으로 해외시장 공략이 되레 쉬운 편”이라고 말했다.

차 사장이 최근 주력하고 있는 수출 대상국은 중국이다. 최근 세가는 시뮬라인이 생산해 세가에 공급하는 ‘험머(Hummer)’ 등 게임기기를 시뮬라인을 통해 중국측 파트너인 중녹재선(쭝루짜이센)에 게임기 인증을 맡겼다. 올 6월에 중국 정부의 인증을 통과해 ‘녹색게임기’ 지정을 받으면 2011년까지 중국 4만 여곳에 설립되는 아케이드 게임장에 게임기를 팔 수 있게 된다.

“흔히 중국을 온라인게임의 ‘엘도라도’라고 하지만 아케이드 게임장 규모도 만만 찮습니다. 중국정부가 올해 관련법 제정을 통해 사행성 게임기 시장을 몰아내고 아케이드 게임장 등 게임산업 육성을 불황타개책의 하나로 잡았거든요. 지역마다 500㎡ 이상 게임장만 정식으로 허가해주고, 게임기도 정부 인증을 받은 게임만 허용키로 했습니다.

올해 1만곳이 허가를 받고 2011년까지 3만개 게임장이 추가로 허용될 예정입니다. 일반적으로 500㎡ 이상 게임장에 약 50대 전후의 게임기기가 운영되는데, 그 중에서 약 10대의 디럭스 (대형게임기)가 운영됩니다. 시뮬라인 제품은 이러한 디럭스 게임기라고 할 수 있는데, 가격이 최소 3만달러 이상입니다. 중국에 핵심부품 수출만 한다고 하더라도 디럭스 게임기 부품수출이 한대에 1만달러(6월2일 환율기준 1,238만원)씩 잡고 게임장 한 곳에 10대(1억2380만원), 4만곳에 10대씩이면 4조9520억원의 시장이 열리는 셈입니다. 시뮬라인이 이 시장의 5%만 잡아도 약 2,500억원의 매출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차 사장은 “이번 6월 10일부터 코엑스에서 열리는 아시안 IAAPA전시회에 중국 문화부의 게임관련 직접투자회사 사장단이 시뮬라인의 초청으로 방한할 예정”이라며 “이미 중국 정부의 투자회사와 게임기 공급 계약을 체결해 놓은 상대”라고 말했다.

중국측 파트너인 중녹재선(쭝루짜이센)과 ‘아쿠아 레이스’ 500대, ‘미니라이더2’ 200대를 미니멈 개런티 계약을 맺었다는 것이다. 이번 계약으로 시뮬라인이 얻는 매출은 최소 100억원에 이른다.

시뮬라인은 이와 함께 단순한 아케이드 게임기 수출에 그치지 않고 현지 조립생산 추진, 중국 내 렌탈 사업 추진 등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고 있다. 특히 렌탈 사업은 중국 파트너 회사에 주도적으로 맡겨 대형 게임시설을 오픈할 때 초기 투자비 부담을 덜고, 중국 내 시뮬라인 브랜드를 정착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차 사장은 “2011년까지 중국에 신설되는 4만여개 게임장에 시뮬라인 제품을 1개씩은 공급하는 게 목표”라며 “한국 기업들에게 온라인게임 뿐 아니라 어트랙션과 아케이드 게임기도 충분한 먹거리가 된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와이드스포츠  desk@golfpost.co.kr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