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NEWS NEWS
식약청, 화장품 과대광고 단속 칼 빼 들었다
와이드스포츠 | 승인 2009.06.08 14:43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윤여표)은 6월8일부터 한 달간 시.도와 함께 화장품의 과대광고에 대하여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아토피 치료’ 등 화장품의 허위 과대광고 사례가 빈번해짐에 따라 이에 대한 집중점검을 통해 소비자를 속이는 행위를 근절시키기 위함이라고 식약청 관계자는 밝혔다.

이번 점검에는 화장품의 과대광고뿐만 아니라 여름철 소비가 급격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기능성화장품 중 ‘자외선 차단제’와 의약외품 중 ‘데오도란트’에 대한 무허가(심사)제품 판매와 표시기재사항 준수 여부에 대한 내용도 포함된다.

또한, 08.10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화장품 전성분 표시제’ 의 제조(수입)업소 준수여부 등 사실상 화장품의 표시사항에 대한 전반적 점검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아울러, 언론을 통해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되고 있는 어린이 완구용 화장품에 대하여도 점검을 실시, 불법 화장품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을 사전에 차단할 계획이다.

식약청은 이번 점검이 최근 인체 유해물질 함유 샴푸, 로션 등 화장품에 대한 사회적 불안감이 제기됨에 따라 화장품 수거 검사와 병행 하여 실시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화장품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점검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와이드스포츠  desk@golfpost.co.kr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