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 전세계 반응 폭발적
와이드스포츠 | 승인 2010.11.04 15:14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튜브는 지난 2일(화) 유튜브 특별판 공식 채널을 통해 전세계에 소개된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의 첫 회가 공개 36시간만에 전세계에서 55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공개된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의 첫회인 ‘신혼의 아침’은 아시아, 미주, 유럽, 아프리카, 중동 등 전세계 지역에서 접속해 현재 55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3천 4백개 이상의 댓글이 영어, 중국어, 일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등 다양한 언어로 올라오며, 금주 전세계 유튜브 사이트내 엔터테인먼트 분야 최다 댓글 동영상을 기록했다. 어제(3일) 오후 7시에 공개된 두번째 에피소드도 현재 15만 이상의 조회수와 약 1,500개의 댓글이 업로드 되며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유튜브 통계 분석 자료에 따르면 대한민국이 전체 조회수의 65.8%를 기록하며 가장 높은 조회수를 기록하고 있으며, 그 뒤를 싱가포르와 대만, 홍콩, 베트남, 태국, 일본 등이 이어 아시아 지역에서의 높은 인기를 알 수 있었다. 또한, 북미 지역에서 댓글 및 즐겨찾기 등록 등의 커뮤니티 활동을 가장 활발하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튜브 특별판 공식 채널은 현재 약 2백만의 동영상 총 조회수와 8천개가 넘는 댓글을 기록하고 있으며, 전세계에서 약 3만여명이 구독을 하고 있다. 특히 유튜브 특별판 채널은 한국어 이외에 영어, 중국어, 일본어, 스페인어로 소개되고 있으며 번역 커뮤니티인 비키(www.viikii.net)와 연계하여 세계 각국의 언어로 자막 서비스를 제공해 해외 팬들의 관심을 더욱 고조시키고 있다. 유튜브 아이디 ‘goodjudygirlfriend’ 는 “자막서비스를 제공해주어 감사합니다” (Yaaay~ Thank you for the subtitles!)라고 말하며, “드라마의 에피소드가 너무 귀엽습니다! 저랑 제 남편의 신혼생활을 떠오르게 하네요” (This show is too cute! This episode reminds me of when my hubby and I first got together...) 라고 말해 유튜브 특별판은 문화적 장벽을 넘어 글로벌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음을 알 수 있었다.

위와 관련해 송병준 그룹에이트 대표는 “유튜브 특별판에 업로드 된 수많은 전세계 팬들의 댓글과 조회수를 통해 국내 영상 콘텐츠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라며, “문화적 장벽을 뛰어 넘어 전세계 팬들과 상호 소통하고 지역별 반응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매우 효율적이다”라며 유튜브 채널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이원진 구글코리아 대표이사 겸 아시아 매니징 디렉터는 “세계 최대 온라인 동영상 공유 사이트인 유튜브가 국내 유명 가수들 음반의 첫 발표장으로 자리매김을 한 데 이어, 국내 영상 콘텐츠 제작자들도 이번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의 성공을 계기로 유튜브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유튜브는 언제나 열려있기 때문에 국내 제작자들이 이 글로벌 플랫폼을 적극 활용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은 11월 18일까지 3주간 매주 화, 수, 목요일 오후 7시에 유튜브 특별판 공식 채널(www.youtube.com/ytkiss)을 통해 각각의 에피소드와 특별판의 NG컷이 포함된 메이킹 필름이 공개될 예정이다. ‘장난스런 키스’ 유튜브 특별판의 방영 일정은 하단의 방영시간표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와이드스포츠  desk@golfpost.co.kr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와이드스포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