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NEWS NEWS
안병훈, PGA투어 텍사스오픈 1R 선두와 3타차 공동 15위 출발
임성윤 기자 | 승인 2023.03.31 12:00

[와이드스포츠 임성윤 기자]안병훈(32)이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발레로 텍사스오픈(총상금 890만 달러) 1라운드에서 공동 15위로 출발했다.

안병훈은 3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의 TPC 샌안토니오 오크스 코스(파72)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쳤다.

5언더파 단독선두로 나선 저스틴 로워(미국)에 3타 뒤진 공동 15위에다.

이날 짙은 안개로 경기가 지연돼 많은 선수가 1라운드를 마치지 못해 잔여 경기가 남았다.

김시우(28)가 9번홀까지 2언더파로 상위권 진입을 노리고 있고 김성현(25)은 버디 3개와 보기 3개를 기록해 이븐파 72타를 쳤다.

로워가 8개 홀을 마친 가운데 5언더파로 선두에 이름을 올렸다.

로워는 10번홀에서 경기를 시작, 17번홀까지 이글 1개와 버디 3개를 수확했다.

패드릭 해링턴(아일랜드)과 맷 쿠처, 패트릭 로저스(이상 미국), D.J. 대퓌(남아프리카공화국), 로베르토 디아스(멕시코)는 4언더파 68타 공동 2위에 자리했다.

임성윤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