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TV 슈퍼슬로모션스윙
‘코킹’과 ‘노코킹의 차이
윤영덕 기자 | 승인 2023.03.12 10:59

[와이드스포츠 윤영덕 기자]골프스윙에 있어 ‘코킹’Cocking)’을 매우 중요하게 여긴다.

코킹 옹호론자들은 비거리와 정확도를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코킹을 해야 한다고 지적한다.

하지만 세계 최고의 선수들이 뛰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선수 중 코킹을 하지 않는 이른바 ‘노코킹’을 선호하는 선수도 적지 않다.

대표적인 선수로는 박인비도 코킹을 하지 않는다.

이번 영상에 등장하는 엘리자베스 조콜(미국)도 코킹을 하지 않지만 다운스윙 때 클럽을 안쪽 깊숙이 끌고 내려와 이상적인 임팩트 자세를 보여준다.

코킹을 꼭 해야 한다는 옹호론자들의 대부분은 코킹을 하면 임팩트 때 ‘레이트 히트’을 할 수 있다고 말한다.

하지만 조콜의 스윙을 보면 코킹 없이도 레이트 히트로 임팩트 되고 있다.

윤영덕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