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TV 스윙바이블
한국에서 강렬한 퍼포먼스 뿜어낸 릴리아 부의 드라이버 샷
윤영덕 기자 | 승인 2022.10.26 07:00

[와이드스포츠 윤영덕 기자]릴리아 부(25.미국)는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4년차를 마무리 하고 있다.

아직까지 우승을 기록하지 못하고 있지만 올해 우승 문턱에 가까이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선수다.

지난 23일 강원도 원주에서 막을 내린 LPGA투어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최종일 우승경쟁에 나서 3위로 대회를 마쳐 한국 팬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윤영덕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영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