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인터뷰/컬럼/기획
[현장인터뷰]3년 만에 KLPGA투어 출전 이미림 “샷감 좋다”
최웅선 기자 | 승인 2022.05.12 21:12

[와이드스포츠(성남) 최웅선 기자]“샷감이 좋다”

3년 만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 출전하는 이미림(31)의 자신감이다.

이미림은 “코로나 때문에 한국대회에 출전할 수 없었다”며 “오랜 만에 한국 팬들 앞에서 경기하려니 긴장되고 설렌다”고 말했다.

이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은 후원사 대회인데 출전할 때마다 우승을 생각했는데 목표를 이루지 못했다. 연습라운드를 돌아보니 코스 상태도 좋아 나만 잘 하면 좋은 소식이 있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2020년 메이저대회 우승 이후 승수를 추가하지 못하고 있는 이미림은 “샷감이 좋지 않았었는데 최근 들어 감각을 찾고 있다”며 “열흘 후 열리는 US여자오픈이 기대된다”고 했다.

이미림은 KLPGA투어에서 3승을 거두고 2014년 미국으로 무대를 옮겨 메이저 대회 포함 통산 4승을 거뒀다.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