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인터뷰/컬럼/기획
[현장인터뷰]박민지, NH투자증권 타이틀 방어에 자신감
최웅선 기자 | 승인 2022.05.12 20:12

[와이드스포츠(수원) 최웅선 기자]박민지(23)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총상금 8억원)’ 타이틀 방어에 자신감을 피력했다.

박민지는 “지난 두 대회 모두 ‘톱10’에 들었다”면서 “시합감을 익히면서 내 컨디션이 최상으로 올라왔을 때 ‘타이틀 방어전’이 열린다”고 말했다.

지난해 6승을 쓸어 담으며 ‘대세’론을 굳혔던 박민지는 올해 첫 타이틀 방어전이었던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에서는 코로나19 후유증으로 1라운드 경기를 마친 후 기권했다.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 대회를 하루 앞두고 만난 박민지의 각오를 영상으로 만나보자.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