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뉴스 NEWS
고진영, 파운더스컵 2연패…시즌 3승 & LPGA 통산 10승
최웅선 기자 | 승인 2021.10.11 10:02

[와이드스포츠 최웅선 기자]“지난 주 너무 아쉬웠던 경기를 해 이번 주 우승은 너무 기쁘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3승이자 통산 10승을 달성한 고진영(26)의 우승 소감이다.

고진영은 11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웨스트 콜드웰의 마운틴 리지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코그니전트 파운더스컵(총상금 300만달러)에서 단 한 번도 선두를 내주지 않는 ‘와이어투와이어’ 우승을 거뒀다.

2019년 이 대회 정상에 올랐던 고진영은 지난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취소돼 2년 만에 타이틀 방어에 성공했다.

고진영은 “(지난주 준우승으로)이번 주에 잘 극복하고 이겨낼 수 있을까라는 부담감이 많았는데 감사하게도 이번 주 너무 훌륭한 경기를 했다”며 “”한국에서도 10승이고 여기서도 10승을 했는데 디펜딩 챔피언인 대회에서 20번째 우승을 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고 말했다.

고진영은 한국선수 중 역대 5번째로 LPGA투어 통산 10승을 달성했다.

이번 고진영의 우승은 LPGA투어 한국선수 통산 199승째로 10월 21일 부산에서 열리는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에서 한국선수 통산 200승 달성에 가능성을 키웠다.

또 최근 14라운드 연속 60대 타수를 기록한 고진영은 지난 2005년 아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세운 14개 라운드 연속 60대 타수 타이기록을 세워 기록 경신도 주목되고 있다.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