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인터뷰/컬럼/기획
[최웅선의 인사이드]코리안투어 시드유예 불복 내달 12일 법원 심리
최웅선 기자 | 승인 2020.12.29 06:28

[와이드스포츠 최웅선 기자]한국프로골프투어(KGT)의 시드유예 결정에 불복한 선수가 법원에 가처분신청을 냈다.

KPGA 코리안투어는 올해 코로나19로 대회가 정상적으로 개최되지 못했다며 지난 6월 30일 시즌종료를 선언하고 올해 시드권자의 시드를 성적에 상관없이 유예해 주기로 해 거센 반발에 부딪혔다.

이에 대해 불복한 A선수는 변호사를 선임해 법원에 가처분신청을 냈고 1월 12일 첫 심리를 앞두고 있다.

KGT는 가처분 소식에 법무법인 김&장 소속의 판사출신인 전관변호사를 선임하고 대응에 나섰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번 영상에서는 KGT 대표이사가 직원들의 임금삭감을 위해 임금삭감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 구조조정을 할 수 있다는 협박에 가까운 내용이 있다.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