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골프뉴스 NEWS
링스지엔씨도 코로나 19 피해 대리점에 상생자금 지원
최웅선 기자 | 승인 2020.03.23 14:00

전국 매장에 월 임대료 및 인건비 지원키로

[와이드스포츠 최웅선 기자]어메리칸 스포츠 & 라이프스타일 골프웨어 ‘링스’를 운영하고 있는 ㈜링스지엔씨(대표 송석경)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로 피해를 입은 자사 대리점에 임대료 및 백화점, 쇼핑몰 중간관리 인건비를 지급하기로 하는 등 위기극복을 위한 지원에 나섰다.

링스지엔씨 송석경 대표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매출이 급락해 매장들의 어려움이 상당히 크며, 매장은 링스지엔씨의 동반성장하는 가족이므로 이분들의 고통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기 위해 상생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상생자금 지원대상은 링스 전국 대리점 및 중간관리 매장이다. 대리점에는 월 평균 임대료 각 300만원을, 백화점과 쇼핑몰에 입점한 중간관리 매장에는 인건비 지원금 각 150만원을 현금 지원한다.

최웅선 기자  widesports@naver.com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웅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