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스포츠일반
[배드민턴]이소희-신승찬, 파트너 바꾸고 덴마크오픈 정상
임성윤 기자 | 승인 2017.10.23 08:52

[와이드스포츠=임성윤 기자]한국 여자배드민턴의 이소희(인천국제공항)-신승찬(삼성전기)이 덴마크오픈에서 정상에 올랐다.

이소희-신승찬은 22일(한국시각) 덴마크 오덴세에서 열린 2017년 덴마크오픈 배드민턴슈퍼시리즈프리미어 여자복식 결승서 일본의 다나카 시호-요네모토 고라후를 2대0으로 완파했다.

한국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기존 여자복식조의 콤비를 맞바꿨다. 정경은(김천시청)-신승찬과 장예나(김천시청)-이소희다.

장예나-이소희는 올해 3월 전영오픈 슈퍼시리즈 프리미어에서 여자복식 우승을 차지했고, 정경은-신승찬은 2016년 리우올림픽 여자복식 동메달을 따는 등 각자 세계 정상급 콤비였다.

하지만 여자복식의 전력을 한층 극대화하기 위해서 각자의 파트너를 바꿔 궁합을 맞춘 것. 이에 따라 이소희-신승찬과 정경은-장예나가 이번 대회에 새롭게 짝을 이뤄 출전했다.

이소희-신승찬은 결승에서 다나카-요네모토를 만나 21-13, 21-16으로 1, 2세트 모두 여유 있게 승리했다.

임성윤 기자  lsyoon79@hanmail.net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