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드스포츠
HOME NEWS NEWS
삼성 '옴니아' 온라인 마케팅 활동, 칸 국제광고제 은상 수상
와이드스포츠 | 승인 2009.06.27 02:16
 
삼성전자의 다양한 온라인 마케팅 활동이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21일부터 27일까지 프랑스 깐느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광고제인 '칸 국제광고제'에서 '옴니아'의 온라인 바이럴 동영상 '언박싱(Unboxing)'이 Cyber(인터넷) 부문 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상을 받은 '언박싱(Unboxing)'은 제품을 구입한 후 개봉해 부속물을 확인하고 실제 이용하는 모습까지 촬영해 인터넷에 올리는 최근 신세대 소비자들의 트렌드에 착안한 바이럴 동영상으로, 한 남성이 소포로 배달된 옴니아 박스를 열자 뜻밖에 난쟁이들로 구성된 밴드가 튀어나와
삼성 스마트폰 옴니아를 소개하고 구입을 축하해 주는 내용이다.

이 동영상은 지난 8월 유튜브를 통해 처음 공개된 이후 재미있고 참신한 아이디어라는 평가를 받으며 지금까지 300만 건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올해로 56회를 맞는 '칸 국제광고제'에는 86개국에서 22,652편의 작품이 올라와 Film(TV광고), Press(인쇄), Outdoor(옥외광고), Cyber(인터넷) 등 총 11개 부분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5월, 세계적인 사진작가 닉 터핀이 800만 화소 카메라폰 '픽손'을 이용해 전 세계를 여행하며 찍은 사진들을 마이크로 사이트에 게재하는 방식의 온라인 마케팅 '닉 터핀의 사진 모험'으로 세계4대 광고제로 손꼽히는 '원쇼 광고제'에서 금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온라인 마케팅은 신세대 소비자들과 소통할 수 있는 매우 효과적인 마케팅 수단"이라며, "삼성 휴대폰의 주요 고객인 신세대 층을 겨냥한 신선하고 참신한 온라인 마케팅을 더욱 활발히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와이드스포츠  desk@golfpost.co.kr

<저작권자 © 와이드스포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